손님이 있을 때 직원을 갈구는 건

좀 안했으면 좋겠다.

주말 저녁, 마트에서 맥주와 주전부리를 사러 갔다.

계산대에 물건을 올려 놓고 계산을 하는데.

관리자인한 사람이 잔소리를 해댔다. 열심히 하는 건 바라지는 않는데~ 하면서 어쩌고 저쩌

계산원 표정도 좋지 않고 카드결제도 시간이 더 걸렸다.

3자인 나는 정확한 사정을 모르지만

직원을 뭐하할려면 손님이 없을 때 하면 좋겠다.

듣는 사람도 싫을테고 손님은 나 역시 기분이 좋지 않으므로...

댓글